사번로그인 |로그인|사이트맵
 
  

자유게시판 게시판 > 자유게시판

총 게시물 13,111건, 최근 2 건
   

한심한 노동조합

글쓴이 : 현장 날짜 : 2018-12-03 (월) 06:40 조회 : 1120
중노위에서 또 행정지도가 나왔다.
노사가 분쟁 중이 아니라는 이유란다.
이에 노동조합은 거품을 물고 있다.
중노위의 방침은 매우 옳다.
한국지엠 노와 사는 지금 분쟁중이 아니다.
전공장은 잔업특근 빵빵 돌아간다.
간부들의 출투도 농성도 없다.
분쟁 중의 유사시가 아닌 극히 평화로운 평상시인 것이다.
언제까지 이런 말장난만 하는 노보를 접해야 하는가.
회사 길들이기는 노동조합하기에 달려 있는 것인데ᆢ
모든 게 노동조합의 우유부단 탓이다.

이름 패스워드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특수문자
hi
· 핸드폰인증번호   인증번호를 입력해주세요.[인증번호요청]
   

총 게시물 13,111건, 최근 2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홈페이지 글쓰기 관련 조합원 동지들께 알립니다. +1 관리자 03-06 21096
 할인 협약업체 업데이트 관련 공지입니다. 관리자 05-26 31635
 ※ 자유게시판 사용에 대한 공지 ※ 필독 +8 관리자 10-14 87805
13111  법인 분리해서 노동조합 무력화 시키겠다는 것인가? 미국 지엠 04:57 38
13110  故 김용균 씨 생전 모습 그리고 컵라면 동영상 03:15 18
13109  "해외 공장 2곳 문 닫는다"…'불안'한 한국GM 운명은? 뉴스데스크/MBC) 12-16 150
13108  "30년간 도둑맞은 표, 지금 아니면 절대 못 찾아" 이정미 정의당 12-16 53
13107  우리도 전기차 생산하자 (생산 법인 생존) 혼류 생산 12-15 197
13106  한국GM-산업은행 법인분리 논의 재개…분할기일 연기·추가 자금… 배리 앵글 12-14 292
13105  산은, 한국지엠에 남은 4천억 마저 집행…법인분할 갈등 출구전… 한겨레 12-14 156
13104  해고자·실업자도 노동자 김기덕 변호사 12-14 139
13103  GM의 변신은 무죄? 유죄? 오민규 12-14 154
13102  [단독] 경유차 배출하는 '블랙카본' 지하철 역 12-11 258
13101  금속 파편 튀는 '살인' 에어백…"내년에 바꿔준다 한국 지엠 12-11 250
13100  장하준 경제학 교수 "한국경제는 국가 비상사태" 동영상 12-11 118
13099  앵글-이동걸 잇단 만남…자료 제출 놓고 여전히 신경전 배리 앵글 사장 12-09 463
13098  "면책 특권·전용기 없애"…멕시코 대통령의 파격 행보 집행부 생각은? 12-06 304
13097  불법이라도 강행"…현대차 노조 내일 4시간 부분 파업 살아있는 노조 12-06 46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